상단여백
HOME 뉴스 충북/세종
제천시, 44억원 들여 관문도로 전선 지중화 사업 추진
박상연 | 승인 2019.12.09 09:12
제천시청 전경

제천시의 관문도로인 신당교 앞 인근이 전선지중화를 통해 미관이 크게 개선된다.

제천시는 한국전력공사 2020년 전선지중화 사업 공모에 선정되었다고 9일 밝혔다.

전선지중화 사업은 복잡하게 얽혀 있는 전선을 땅속으로 매립하여 도시 이미지를 제고하는 사업이다.

이번 사업의 구간은 신당교 앞~시민탑 오거리~역전교차로(왕복 1.4㎞)로, 총 44억원(제천시 25억원, 한전·통신사 19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된다.

해당 사업구간은 제천 관문도로와 연결된 주요 도로로, 영월·단양 뿐 아니라 남제천 IC방향의 교통량이 많은 지역이다.

사업구간의 인접지역인 영천동 일원은 제천시의 도시재생 뉴딜사업이 중점으로 추진되고 있는 지역으로, 두 사업 간 상당한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2020년 내토로 전선지중화 사업이 역세권으로부터 제천 관문으로 이어지는 거리까지 도시 미관 및 통행여건을 개선함으로써, 깨끗한 도시 이미지를 더하는 중요한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박상연  syp2035@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핌충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청주시 청원구 상당로 314, 청주첨단문화산업단지 372호 | 대표전화 : 043-211-7500 |  등록번호 : 충북 아 00143 | 등록년월일 : 2014년 11월 19일
발행인 : 지용익 | 편집인 : 박상연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상연
Copyright © 2020 뉴스핌충북.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