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충북도, 민선7기 첫해 투자유치액 10조 조기 달성
박상연 | 승인 2019.12.09 15:52

충북도가 사상 최대의 투자유치를 달성했던 민선6기에 이은 민선7기 첫해 투자유치 목표 10조를 조기 달성했다.

9일 도에 따르면 지난달 녹십자웰빙, 일진글로벌 등 대규모 투자유치에 이어 12월 한 식품기업과의 투자협약을 체결하면서 지난 6일 기준 2019년 투자유치액은 536개 기업, 10조 3517억원이다.

이 투자액을 민선7기로 기간을 늘리면 909개 업체, 15조9160억원에 달한다.

충북경제는 2017년 기준 지역내총생산이 62조로 3.51%, 실질경제성장률은 6.12%로 전국 성장률 3.11%의 두배에 가까운 차이를 보이고 있다.

또 지난 4년간 고용율 전국2위, 실업률 2.4%(전국 평균 3.8%), 고용보험 비보험자 비율 광역지자체 1위 등 성공적인 투자유치가 충북경제를 견인하고 있다는 분석이다.

주요 유치 성과를 살펴보면 충북도 6대 신성장동력사업 중 하나인 바이오기업으로 녹십자웰빙, 씨제이헬스케어 등을 유치했으며, ICT산업을 선도할 SK하이닉스, 네패스 등 반도체기업을 입주시켜 충북형 일자리와 연계를 추진하고 있다.

수소차 핵심부품을 제조하는 현대모비스와의 투자유치에 성공, 향후 수소차 생산에서 우위를 선점하는 계기를 마련하기도 했다는 평가다.

특히 도는 올해 투자 유치 가운데 현대엘리베이터 본사를 충주로 유치한 것과 우수 중견기업이 충주에 둥지는 튼 것을 가장 큰 성과로 꼽고 있다.

한편 도는 대내외 경기침체와 대기오염총량제 등 환경규제가 강화될 것으로 보여, 내년에는 신규 투자 유치에 어려움이 많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박상연  syp2035@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핌충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청주시 청원구 상당로 314, 청주첨단문화산업단지 372호 | 대표전화 : 043-211-7500 |  등록번호 : 충북 아 00143 | 등록년월일 : 2014년 11월 19일
발행인 : 지용익 | 편집인 : 박상연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상연
Copyright © 2020 뉴스핌충북.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